통영시, 하반기 문화재 야행 성료
통영시, 하반기 문화재 야행 성료
  • 김근영-김수환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10.09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람객 2만여명 8개 분야 38여개 프로그램 만끽
통영시는 2019 하반기 통영 문화재 야행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통영시는 2019 하반기 통영 문화재 야행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김근영·김수환 기자) 통제영 일원에서 열린 '통영 문화재 야행'에 관람객 2만여명이 방문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만끽했다.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지난 4일(금)~5일(토)까지 2019 하반기 통영 문화재 야행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통영시는 통영만의 독특한 브랜드인 통제영 12공방과 관련된 ‘12가지 보물을 찾아라’라는 주제로 체험, 전시, 공연, 투어 등 8개 분야 38여개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해 상반기 야행에 이어 하반기 야행도 대성황을 거뒀다. 다양한 연령층의 방문객들은 행사장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가을밤의 통제영과 다양한 문화, 체험, 공연 프로그램을 즐겼다.

통제영 복원 후 최다 방문객이 통제영을 찾았으며, 통영 문화재 야행행사는 올해 처음 개최되었지만 풍성하고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이면서 통영의 대표 야간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 하였다.

이번 행사에서는 ‘중앙동새마을부녀회 카페 백화당’, ‘명정음식발굴단 전통약과 만들기 체험’의 야식(夜食) 프로그램과, ‘놀플러스 달빛따라 걷고 별빛 아래 춤추다’ 야로(夜路) 프로그램이 큰 호응을 얻었으며, 국가무형문화재 체험 부스에 밤늦은 시간까지 줄을 서서 기다리는 진풍경이 연출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