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연예/스포츠 문화
잊지 못할 성탄 선물 '2017 크리스마스 칸타타'그라시아스합창단 '크리스마스 칸타타' 성탄절 의미 재조명
박진우 기자 | 승인 2017.12.06 14:51

크리스마스의 진정한 의미를 일깨어 줄 그라시아스합창단(단장 박은숙)의 명품 공연 '2017 크리스마스 칸타타'가 전국투어를 실시한다.

전 세계 곳곳을 순회하며 천상의 하모니로 감동을 선사하고 있는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서울 세종문화회관(12월 6일), 여의도 KBS홀(12월 21일~23일)을 비롯해 성남아트센터(12월 11일), 용인포은아트홀(12월 12일~13일), 고양아람누리(12월 15일)에서 열린다.

칸타타(Cantata)는 이야기풍 가사를 바탕으로 한 여러 악장의 성악곡을 가리키고 독창·중창·합창 등으로 구성됐다.

공연은 총 3막으로 1막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을 주제로 한 오페라, 2막은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되새기는 뮤지컬, 3막에서는 헨델의 메시아 중 ‘For Unto Us a Child is Born’, ‘Glory to God in the Highest’, ‘Hallelujah’ 등을 선보인다.

2시간동안 인터미션 없이 진행되는 칸타타는 현대사회에서 상실해가는 가족 간의 따뜻한 사랑을 되새길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 준다. 또 주옥같은 크리스마스의 명곡들과 캐럴이 더해져 2017년의 마지막 밤을 따뜻하게 만들 예정이다.

한편 국내 공연보다 한발 앞서 북미 28개 도시에서 선보인 그라시아스합창단의 '칸타타'를 관람한 13만 시민들은 기립박수를 보내며 극찬했다. 칸타타 북미 투어는 올해로 7년째며, 미국 뉴저지에서 시작해 필라델피아, 워싱턴 D,C. 토론토, 앵커리지 등을 거쳐 LA, 라스베이거스, 뉴올리언스, 마이애미까지 주요 도시에서 선보였다. 투어 소식은 FOX TV등 여러 매체에서 조명되며 인기를 실감케 했다.

특히 2000년에 창단된 그라시아스합창단은 2014 이탈리아 '리바델가르다 국제합창대회'에서 대상, 스위스 '몽트뢰 국제합창제'에서 1등상, 2015 독일 ‘마르크트오버도르프 국제합창제’에서 최고상(혼성 1등상) 및 특별상 수상한 세계적인 합창단이다. 크리스마스 칸타타 국내 순회공연의 수익금은 아이티와 아프리카 몇몇 나라 등 어려운 나라에서의 자선공연 및 국내 소외계층과 청소년들을 위한 공연에 사용된다.

박진우 기자  1124jinu@gmail.com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 11 삼보호정빌딩 9층   |  등록번호 : 서울 아 02625  |  창간일:2002년 3월 20일
발행인·편집인 : 이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대표전화 : 02-777-2200  |  팩스 : 02-866-4114
Copyright © 2017 서울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