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마공원, "전기자전거로 경마관계자 안전과 환경 지킨다"
서울경마공원, "전기자전거로 경마관계자 안전과 환경 지킨다"
  • 김춘식 기자 victory8811@seoulilbo.com
  • 승인 2020.05.22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경마장조교사협회, 경마공원 내 말관리사 이동을 위한 전기자전거 지급행사 가져

 

(김춘식 기자)= 지난 16일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서울경마공원에 위치한 (사)서울경마장조교사협회(협회장 박대흥, 이하 서울조교사협회)에서 경마장내 말관리사들의 이동수단으로 사용될 전기자전거 지급행사가 열렸다.

서울조교사협회가 주관한 이 행사는 경마장내 사용 중인 노후된 이륜차의 사용을 근절하고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이동수단인 전기자전거를 보급할 목적으로 시행됐다.

협회는 총 5400만 원의 재원을 투입해 서울경마공원의 47개 사업장에 1대씩 보급했다. 또한 기존에 이용하거나 한동안 주변에 방치된 노후 이륜차의 폐차 또한 함께 이뤄졌다.

행사에 참석한 조교사협회 서인석 부회장은 “노후 이륜차의 운행으로 사업장 내 안전사고와 환경오염의 위험이 늘 잠재해있었다. 한국경마의 발전을 시도하는 대표 단체로서 직원들인 말관리사의 안전과 쾌적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친환경 전기 자전거의 보급을 결정했다.”며 덧붙여 “시속25km이하인 전기자전거 이용으로 모두에게 한층 더 안전하고 쾌적한 일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