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간편한 ‘부동산전자계약’ 당부
이천시, 간편한 ‘부동산전자계약’ 당부
  • 김춘식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20.03.30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가능

(김춘식 기자) 이천시는 부동산 거래 시 종이계약서 대신 온라인 전자방식인 전자계약시스템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부동산거래 전자계약시스템은 매도인과 매수인이 거래대상 물건을 확인해 계약의사가 확인되면 공인중개사를 통해 계약내용을 확정해 시스템 상에 계약서를 작성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부동산 거래 전자계약은 온라인상에서 간편하게 거래계약을 체결하고, 임대차 계약의 경우 확정일자를 받기 위해 주민센터에 방문해야 했지만, 전자계약을 이용하면 주민센터에 방문하지 않아도 확정일자가 자동으로 부여되기 때문에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다.

이외에도 실거래가 신고가 자동으로 처리되어 신고 누락으로 인한 과태료 걱정이 없고, 종이계약서를 잃어버릴 염려가 없어 계약서 위·변조 문제도 예방할 수 있으며 무자격·무등록자의 불법중개행위 차단도 가능할 뿐만 아니라 공인중개사와 거래당사자 간 신분 확인이 철저하게 이뤄지고 개인정보 암호화로 안심거래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안전성이 높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