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농구 김단비, 4월의 웨딩마치
여자농구 김단비, 4월의 웨딩마치
  • 신다비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20.03.0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 김단비의 결혼 사진. /뉴시스
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 김단비의 결혼 사진. /뉴시스

(신다비 기자) 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의 포워드 김단비(30)가 4월의 신부가 된다.

김단비는 3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저 4월18일에 결혼합니다. 아쉽게도 저를 놓친 많은 남성분들 축하드립니다"고 결혼 소식을 전했다.

그는 "앞으로 고생은 예비 남편만 하는 걸로…"라며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을 이었다.

김단비와 수구 국가대표 출신인 유병진씨는 백년가약을 맺는다.

2007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2순위로 구리 금호생명(현 부산 BNK) 지명을 받은 뒤 곧바로 신한은행으로 트레이드된 김단비는 선수 생활 내내 신한은행에서 뛰며 국내 여자 농구 최정상급 선수로 활약했으며, 2010년 세계선수권대회와 광저우 아시안게임,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2018년 국제농구연맹(FIBA) 여자농구 월드컵 등에서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김단비는 지난달 초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농구 최종 예선에도 태극마크를 달고 나선 김단비는 한국이 2008년 베이징 대회 이후 12년 만에 올림픽 본선에 진출하는데 힘을 보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