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관원 용인사무소 처인구 삼가동으로 이전
농관원 용인사무소 처인구 삼가동으로 이전
  • 최맹철 news@seoulilbo.com
  • 승인 2020.03.04 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관원 경기지원장 백군기 시장 면담 후 최종 결정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기지원 용인사무소가 시의 농업 중심인 처인구 삼가동으로 자리를 옮긴다.

이번에 이전하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용인경전철 삼가역 바로 앞인 처인구 중부대로 1108번지 라파엘메디빌 2층이다.

앞으로 농관원은 농업경영체 등록을 비롯해 친환경 농산물 인증, 안전성 조사, 원산지 표시관리 등 농업인과 소비자를 위한 유통‧품질‧농정 관련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앞서 백군기 시장은 지난달 17일 권진선 농관원 경기지원장과 만나 용인사무소를 처인구에 설치할 것을 강력 요청했다.

시는 이후 농관원 관계자들에게 직접 7곳의 후보지를 추천했고 이곳이 최종 선정됐다.

백 시장은 “1만6천여 농업인의 숙원이던 용인사무소를 신설하게 돼 기쁘다”며 “관내 농업인들은 물론 유통업 종사자들도 보다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