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코로나19' 예방 위해 3억원 통근 기부
이민호, '코로나19' 예방 위해 3억원 통근 기부
  • 김정하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20.03.0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이민호)
사진=뉴시스(이민호)

 

(김정하 기자) 이민호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3억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MYM엔터테인먼트는 "이민호와 MYM엔터테인먼트는 3월 2일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를 통해 코로나19 관련 성금 3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사랑의 열매),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 희망브리지 전국 재해구호협회, 세이브더칠드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외 한국 아동협회 3곳을 포함해 기부 기관 8곳에 전달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특히, 이번 기부가 더욱 특별한 이유는 이민호가 배우 개인의 이름이 아닌, 팬들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있는 '프로미즈(PROMZ)'를 통해 남몰래 기부를 진행했다는 점"이라며 "어려움도 기쁨도 함께 겪고 극복하며 함께 살아가자는 상생의 가치를 바탕으로 많은 사람이 자발적으로 마음을 모으는 데 동참했다"고 말했다. 

프로미즈는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과 면역 취약계층 아동들이 안전하게 보호받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심했다"며 "보건용 마스크 등 필수 방역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부금은 대구, 경북을 비롯해 전국에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과 면역취약계층 아동들의 감염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용품과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한 방역용품을 구입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유니세프 아너스클럽 회원인 이민호는 지역 소외계층, 사각지대에서 가정 해체와 변화로 보살핌을 받지 못하는 이들을 위해 나눔 활동을 하고 있다.

한편, 이민호는 현재 4월 방송 될 SBS TV 금토드라마 '더킹:영원의 군주'에서 황제 '이곤' 역으로 촬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