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 선정
태안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 선정
  • 정진석기자 1124jinu@seoulilbo.com
  • 승인 2020.02.13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상황 긴급대응-사회적 약자 지원서비스 등 추진
▲태안군은 ‘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태안군은 ‘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정진석기자) 태안군이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은 각 지자체에서 각종 도시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보시스템을 개발 운영하고 있으나, 유사업무에 대한 중복개발과 타 지자체·유관기관 간의 연계가 불가능한 문제점이 있어, 표준 프로그램을 제시해 통합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정보시스템 개발로 각 시스템 간 연계를 통한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토록 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과 관련해 태안군은 올해 초 서면평가 통과 후 2월 현장평가 시, 가세로 군수가 직접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사업필요성을 적극 피력하고, 국토부의 질의에 적극적으로 응답한 바 있으며, 12일 최종 선정됐다.

군은 앞으로 국토교통부의 프로그램 표준을 바탕으로 정보 기술 개발을 추진하게 되며, 현재 운영 중인 CCTV 통합관제시스템의 유기적인 연계로 인근 시·군 및 유관기관과의 정보공유 및 업무공조가 가능해지며, 이를 통한 통합분석 데이터를 구축할 수 있게 된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이 완료되면, 군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방범·어린이보호·재난안전·시설물 관리 관제 ▲관제 업무 중 사건·사고 발생 시 메인화면 표출 시스템 ▲태안화력 주변 환경변화 감시 IoT 센서 연계 ▲태안경찰서·태안해양경찰서 영상공유시스템 연계가 가능해지며, 더불어 ▲112센터 긴급영상 지원 ▲112·119 긴급출동 지원 ▲재난상황 지원 ▲사회적 약자 지원 서비스가 기본 5대 연계서비스로 추진된다.

이와 함께 군은 ▲태안화력 주변 환경정보 데이터 제공 ▲문제차량 검출 및 추적서비스 ▲택시를 활용한 각종 정보서비스 수집 ▲마을무선방송 활용 주민알림 서비스 등 태안만의 특화 서비스를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