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보수당, “자유한국당과 대화하겠다”
새로운보수당, “자유한국당과 대화하겠다”
  • 이진화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20.01.13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태경 책임대표, ‘보수재건 3원칙 수용’ 판단
새로운보수당은 13일 자유한국당이 “보수재건 3원칙을 수용한 것”이라며 “양당 간 대화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뉴시스
새로운보수당은 13일 자유한국당이 “보수재건 3원칙을 수용한 것”이라며 “양당 간 대화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뉴시스

(이진화 기자) 새로운보수당(새보수당)은 13일 자유한국당이 최고위원회의에서 보수대통합 6대 원칙에 동의한다고 밝힌 것에 대해 “(우리 당이 제시한) 보수재건 3원칙을 수용한 것”이라며 “양당 간 대화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에 자당 사람을 보낼 것인지 여부는 기구 구성·역할이 논의되면 결정한다는 입장이다.

하태경 새보수당 책임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오늘 한국당에서 황교안 대표가 발표한 내용에 대해 저희 대표단에서 회의를 해서 입장을 정리했다”며 “보수재건과 혁신통합으로 한 걸음 전진한 것으로 평가한다”며 이 같이 전했다.

하 책임대표는 “앞으로 한국당이 흔들리지 않고 이 보수재건 3원칙에 포함된 6원칙을 지키는지 예의주시하면서 양당간 대화를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브리핑이 끝난 뒤 기자들이 양당간 대화 채널에 대해 묻자 “구체적으로 계획이 확정된 것은 아니고 공식적인 대화를 시작한다는 뜻”이라고 답했다.

신당을 창당하는 것이 의미있는지에는 “보수재건 3원칙은 우리의 것”이라며 “한국당이 문 닫아야 한다. 신당 통합은 우리 제안이 수용된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