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직매장 지원사업 국비 18억원 확보
경북, 직매장 지원사업 국비 18억원 확보
  • 신영길기자 1124jinu@seoulilbo.com
  • 승인 2019.12.26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농협-내남농협-천북농협 등 5개소 선정

(신영길기자) 경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2020년 직매장 지원사업’에 5개소가 선정돼 2년간 국비 18억원(총사업비 61억원)을 확보했다.
로컬푸드 직매장은 지역 중·소농들이 생산한 농산물을 그 지역 내 우선 소비하는 직거래 공간으로 생산자는 제값 받고 판매하고, 소비자들은 신선한 농산물을 적정한 가격으로 구매 할 수 있다.
또 농가 레스토랑, 공유부엌 등 문화‧생활 시설을 갖춘 복합 직매장은 단순한 판매기능 뿐만 아니라 지역 농산물 활용을 통한 로컬푸드 식문화 공유‧확산의 중요한 거점 역할도 한다.
선정절차는 사업부지 확보, 입지조건 등 서면심사, 현장실사와 최종발표평가로 진행되며, 전국 21개소를 선정했다.
이중 경북은 경주시 경주농협(5억원), 내남농협(2억원), 천북농협(3억원), 구미시(5억원), 영덕군(3억원) 5개소가 선정되어 2년간 국비 18억원을 지원받는다.
1년차 사업자인 내남농협, 천북농협은 직매장 100㎡ 이상 설치 및 내‧외부 리모델링 사업을 실시하며 2년차 사업자인 경주농협, 구미시, 영덕군은 1년차에 설계 등을 실시하고 2년차에 직매장, 농가레스토랑, 키즈카페 등 로컬푸드 복합문화센터 건축공사를 진행한다.
한편, 경북도는 ‘19년 직매장 지원 공모사업에 3개소가 선정돼 현재 추진 중에 있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지속 가능한 지역단위 먹거리체계 구축을 위해 로컬푸드 직매장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 로컬푸드 직매장 설치를 확대 취약농들의 안정적인 판로 확보와 소비자들에게 신선한 농산물을 공급해 농가소득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