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마을로 찾아가는 노인결핵교육 실시
논산시, 마을로 찾아가는 노인결핵교육 실시
  • 이상현기자 1124jinu@seoulilbo.com
  • 승인 2019.11.14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시는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마을로 찾아가는 노인결핵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논산시는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마을로 찾아가는 노인결핵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상현기자)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14일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실시한 ‘마을로 찾아가는 노인결핵교육’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결핵 발생률이 높고 유행 파급력이 큰 65세 이상 어르신들에게 결핵의 위험성과 검진의 중요성을 강조해 검진율을 제고하고, 함께 건강한 도시를 만들고자 계획됐다.

교육은 결핵관리요원 등 전문 인력을 투입해 ▲결핵이란 무엇인가 ▲증상, 진단, 치료방법 ▲결핵검진 안내문 및 유증상자 즉석채담 등으로 이뤄진다.

결핵은 일상생활 속 공기를 통해 폐에 균이 들어와 전파되고, 증상 없이 오랜 기간 잠복하다가 면역력이 저하 될 경우 나타나 사전통제가 곤란해 사전 검진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