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의 걸어보고서', 11월 26일 첫 방송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11월 26일 첫 방송
  • 김정하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11.06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8부작 편성
사진=뉴시스(정해인)
사진=뉴시스(정해인)

(김정하 기자) 데뷔 7년만에 정해인이 리얼리티에 도전한다.

11월 6일 KBS는 "2TV에서 화요일 오후 10시대 예능을 처음 선보인다"면서 "'정해인의 걸어보고서'가 26일 첫 방송을 시작, 총 8부작으로 편성된다"고 밝혔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장수 교양프로그램 1TV '걸어서 세계속으로'를 예능으로 재탄생시켰다.

단순한 여행 리얼리티가 아니라, 걸어서 여행하고 기록하는 다큐멘터리이다.

정해인은 기획·출연·촬영 등에 참여하며 차별화한다.

지난달 뉴욕에서 절친한 탤런트 은종건, 임현수와 촬영을 마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