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생애 첫 UEFA 챔피언스리그 선발 출전
이강인, 생애 첫 UEFA 챔피언스리그 선발 출전
  • 신다비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11.06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인./뉴시스
이강인./뉴시스

(신다비 기자) 한국 축구의 기대주 이강인(발렌시아)이 생애 첫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선발 출전했다.

이강인은 6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열린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4차전 릴(프랑스)과 홈 경기에서 오른쪽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이강인이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선발로 나서는 것이 처음이다.

발렌시아의 홈이었지만 초반 분위기는 릴이 주도했다.

전반 25분 릴이 선제골을 넣으면서 메스타야의 분위기가 가라앉았다.

후방에서 들어온 침투패스를 받은 릴의 공격수 빅토르 오시멘이 발렌시아 수비수 두 명을 달고도 침착한 슈팅으로 선제골을 넣었다.

릴의 주도 속 이강인도 별 다른 활약을 펼치지 못하고 후반 9분 마누 바예호와 교체 투입됐다.

이후 발렌시아의 분위기가 반전됐다.

후반 21분 다니 파레호가 페널티킥 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후반 37분엔 상대의 자책골로 2-1로 앞섰다. 2분 뒤엔 조프리 콘도그비아가 막시 고메스의 패스를 받아 3-1로 앞서는 골을 넣었다.

경기 종료 직전엔 로드리구의 패스를 받은 페란 토레스가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갈라 4-1 승리로 이끌었다.

4-1 완승을 거둔 발렌시아는 승점 7(2승1무1패)를 기록, 첼시(잉글랜드), 아약스(네덜란드)와 승점에서 동률을 이뤘지만 승자승 원칙에 밀려 조 3위로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