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의회, 제257회 임시회 ‘개회’
안산시의회, 제257회 임시회 ‘개회’
  • 김춘식 기자 victory8811@seoulilbo.com
  • 승인 2019.10.23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본회의 열어 회기 관련 안건 및 갈대습지 특위 활동보고서 등 의결
안산시의회가 제257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안산시의회가 제257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안산시의회(의장 김동규)가 22일 제25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개회했다.

의회는 이날 본회의장에서 의원들과 시 집행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본회의를 개최해 ‘회기 결정의 건’을 비롯해 ‘안산도시공사 임원추천위원회 위원 추천의 건’, ‘안산시 갈대습지공원 미개방지역 관리 경계 확정을 위한 특별위원회 활동보고서 채택의 건’ 등을 의결했다.

의결된 안건에 따르면 이번 회기는 오는 25일까지 나흘간으로, 기획행정위원회는 22일부터 24일까지 ‘안산시 국제화 추진 및 국제교류협력에 관한 일부개정조례안’과 ‘안산시 대학생 반값등록금 지원 조례안’ 등 총 21건을 심의하게 된다.

문화복지위원회와 도시환경위원회도 23일 24일 이틀에 걸쳐 각각 ‘안산시 건강가정지원센터 조직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13건과 ‘안산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설치·운영 및 지원조례안’ 등 15건에 대한 심사를 실시한다. 25일에는 제2차 본회의에서 3개 상임위원회 별로 심의한 안건의 최종 의결을 진행할 예정이다.

안산도시공사 임원추천위원회 위원도 박형근 신안산대학교 교수 외 2인으로 확정됐다.

올 3월에 구성돼 지난 7개월 동안 활동을 벌여온 ‘안산시 갈대습지공원 미개방지역 관리 경계 확정을 위한 특위’는 활동결과보고서에 △시 경계 명확화 방안 수립을 위한 TF팀 구성과 △본오뜰의 효율적인 토지관리 방안 마련, △인접시와의 협의를 통한 해결 노력을 기울일 것 등을 주문사항으로 담았다.

이날 본회의 안건 처리 전과 말미에는 강광주, 송바우나 의원이 각각 5분 자유발언 및 의사진행발언 등을 실시하면서 최근 언론에 오르내렸던 안산도시공사 관련 건에 대해 서로의 입장을 밝혔으며, 개회식에 앞서서는 지역 팝페라 그룹 ‘세상’이 ‘지금 이 순간’과 ‘행복을 주는 사람’ 등 두 곡으로 소통콘서트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김동규 의장은 개회사에서 “이번 회기에 다룰 안건들은 우리 사회에 기준을 제시하고 규칙을 형성하는 원천이 된다”면서 “비록 회기는 4일로 짧지만 동료 의원들께서는 내실 있고 알차게 심의에 임해주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