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북한전 앞두고 "놀러가는 것 아냐, 승부에만 집중"
손흥민, 북한전 앞두고 "놀러가는 것 아냐, 승부에만 집중"
  • 신다비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10.0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뉴시스
손흥민./뉴시스

(신다비 기자)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각오를 다졌다. 북한전 그리고 앞서 열리는 스리랑카와의 경기서도 최선을 다할 다짐을 했다.

7일 손흥민을 비롯한 국가대표 선수단은 파주 국가대표 축구 트레이닝센터에 입소했다.

지난 5일 영국 브라이튼의 아멕스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브라이튼 앤드 호브 알비온과의 2019~2020 EPL 8라운드를 마치고 곧바로 한국으로 돌아왔다.

한국은 스리랑카(10일·화성), 북한(15일·평양)과의 2022년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조별리그 2경기를 할 예정이다.

특히 북한전은 1990년 이후 29년 만에 평양에서 열리는 경기로 관심이 집중되 있는 상태다.

그러나 손흥민은 "다들 북한전만 집중하고 있는 것 같다"며 "걱정도 된다. 일단 스리랑카와 경기를 잘 치르고 북한을 걱정해도 늦지 않다"고 전했다.

"우리는 관광객이 아니라 축구를 하러 가는 것"이라면서 "무조건 경기만 생각하고 이긴다는 마음가짐으로 임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대표팀에 들어오면서 발걸음이 가벼웠던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며 "대표팀 주장으로서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마음 뿐"이라고 포부를 드러냈다.

최약체 스리랑카와 대결에 대해서도 "나는 그 팀을 존중한다"면서 "최고의 결과를 내기 위해 노력할 뿐"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