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소방서, 경운기 끼임사고 인명구조 실시
강화소방서, 경운기 끼임사고 인명구조 실시
  • 이원희 press3890@seoulilbo.com
  • 승인 2019.08.09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강화소방서(서장 강성응)는 지난 8일 오전 8시경 강화군 화도면 인근 논에서 경운기에 몸이 깔렸다는 신고를 받고 신속히 현장으로 출동했다.

강화산악구조대와 구급대원이 현장에 도착한 바, A씨(82세, 남)의 왼쪽다리가 운행하던 경운기 오른쪽 바퀴에 말려들어가 있는 상태로 확인되어 경운기 바퀴를 탈거하는 작업을 통해 A씨를 안전하게 구조하였다.

구급대원은 즉시 부상부위를 확인하여, 왼쪽 발목 부위 열상 및 정강이와 전완근 쪽 찰과상 상처를 드레싱하고, 2차 손상을 방지하기 위해 부목 고정을 실시하여 김포소재 종합병원으로 신속히 이송했다.

강성응 강화소방서장은 “작업 중 한순간의 부주의가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농기계 작업시에는 안전수칙을 준수하고 안전장구를 꼭 착용할 것”을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