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바로병원, 상인천중학교야구부와 자매결연
인천 바로병원, 상인천중학교야구부와 자매결연
  • 이원희 기자 press3890@seoulilbo.com
  • 승인 2019.07.26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원희 기자)  보건복지부 관절전문병원 바로병원(병원장 이정준)은 상인천중학교 박용균 교장과 신동신체육부장, 박경택 야구부감독이 참여한 가운데 상인천중학교 학교운영위원의 추천을 받아 상인천중학교의 학교발전과 건강한 야구인 육성을 위한 자매결연을 체결하였다.

박용균 교장선생님은 “상인천중학교야구부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며, 상인천중학교 발전의 원동력이 되는 체육진흥과 인재양성을 위한 꼭 필요한 팀이다. 교육과 운동 모두가 융화될수 있는 학교운영의 장이 되고있는 야구부와 함께 본교와 인접해 있는 인천 미추홀구 유일한 관절전문병원인 바로병원이 자매결연을 체결함으로써 본교 야구부선수 및 전교 학생들의 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바로병원 김종환 기획실장은 “역사와 전통이 있는 상인천중학교 그리고, 야구부를 위해 부상 후 정확한 진단과 빠른 운동복귀 및 치료로 학생들을 믿고 맡길 수 있는 병원으로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게 도와 드리겠다.”고 전했다.

한편 바로병원은 “체육인이라면 누구나” 라는 슬로건으로 체육인 모두가 믿고 찾는 병원이 되고자 한국프로야구선수협 제1호 지정병원으로 야구선수들의 원정 및 경기부상시 진단을 위해 지원하고 있으며, 인천SK행복드림구장 내 의무실 운영과 파울타구 등 부상환자들을 돌보고 있다. 특히, SK와이번스 공식지정병원으로 2군 선수들의 건강과 재활도 진단하는데 이바지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