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이순신보다 낫다…세월호 한 척으로 이겨”
“文, 이순신보다 낫다…세월호 한 척으로 이겨”
  • 이진화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7.15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경 의원, 인터넷 댓글 이용해 막말 논란
정미경 자유한국당 의원./뉴시스
정미경 자유한국당 의원./뉴시스

(이진화 기자) 정미경 자유한국당 의원이 15일 “문재인 대통령은 세월호 한 척 갖고 이겼다”고 말해 막말 논란에 휩싸였다.

“문재인 대통령이 이순신 장군보다 낫다고 하더라”라며 인터넷 댓글을 인용해 문 대통령을 비꼬았다.

정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문 대통령이 전남도청을 방문해 이순신 장군을 입에 올렸다. 이 기사를 본 국민들은 무슨 생각을 하겠냐”며 “문 정권은 임진왜란 때 무능하고 비겁했던 왕, 개인만 생각한 선조와 측근 아닌가”라며 이 같이 비판했다.

정 의원의 발언은 지난 12일 문 대통령이 일본 수출 규제와 관련 “이순신 장군은 열두 척의 배로 나라를 지켰다”고 한 발언을 세월호 참사에 빗댄 것이다.

이어 정 의원은 “문 대통령은 국내 대기업 총수들을 다 불러 정부는 외교적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한다. 일본 정부도 더 이상 막다른 길로만 가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한다”며 “하지만 정작 외교적 해결을 다 망친분이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문 대통령은 일본의 아베총리가 1주년 기념 케이크를 갖다 주니 ‘단 것 못 먹는다’고 한 분이다. 아베에게 동맹이 아니라고 한 분, 막다른 길을 간 사람이다”며 “자기는 잘못이 없고 일본이 잘못한 것처럼 말한다. 문 대통령의 머리에는 일본과 해결하려는 생각이 있나”라고 물었다.

이어 “마지막으로 정리하면 문 대통령이 싼 배설물은 문 대통령이 치우는 것이 맞지 않나. 아베가 싼 배설물은 아베가 치우는 게 맞지 않나. 이게 정답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