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7월 1일 광역동 출범…행정혁신 완성한다
부천시, 7월 1일 광역동 출범…행정혁신 완성한다
  • 김현호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6.25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구청 폐지…10개 행정복지센터-26개 주민지원센터 운영
지역특성 반영 시민밀착 행정서비스 제공…‘작은 구청’ 기능
부천시, 7월 1일 광역동 출범
부천시, 7월 1일 광역동 출범

(김현호 기자) 부천시가 2016년 전국 최초로 3개 구청을 폐지한 데 이어 7월부터는 36개 동(洞)을 10개 광역동으로 통합해 운영한다. 동별로 중복된 기능을 줄이고 남는 인력을 보건, 복지 등에 투입해 현장행정 수요에 신속히 대응한다는 취지다.

광역동 시행으로 건축신고, 도로관리, 청소 등 각종 생활민원이 원스톱으로 신속하게 처리되며 보건복지서비스가 확대돼 편리해진다. 남는 동 청사 공간은 주민을 위한 문화·복지·자치공간으로 활용된다.

 

▶시민 곁으로 더 가까이…지역특성 반영, 시민밀착 행정서비스

부천시는 지난 2016년 3개 구청을 폐지하고 동의 기능을 강화해 10개 행정복지센터와 26개 일반동 체계로 전환했다. 이러한 과도기적 행정체제(시-행정복지센터-일반동)를 완전한 2단계 행정체계(시-광역동)로 바꿔 시민 편의와 행정효율을 높이기 위해 광역동을 시행한다.

광역동은 행정체계를 현장 중심형으로 전환해 현장공공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현 행정복지센터 권역 내 2~4개의 동 주민센터를 1개의 광역동으로 전환해 공무원 증원 없이 보강되는 인력 90명을 주민생활에 직결되는 현장행정에 투입한다.

공무원 인력 미 증원 효과로 매년 약 27억원의 예산 절감효과가 있으며 26개 통합 동(洞) 여유청사 활용에 따른 경제적 편익비용 1천638억원이 발생해 행정체계 개편을 통해 총 1천665억원의 경제적 효용가치가 발생한다.

10개 광역동(행정복지센터)에는 복지, 인허가 등 235개의 시청 사무를 대폭 이관해 ‘작은 구청’의 기능을 하게 된다. 특히 공장지역을 관할하는 광역동에서는 공장등록, 기업애로 관리 업무를, 농업지역이 포함된 광역동에서는 농업자재 업무, 벼 병해충 방제, 농업인 확인업무를 수행하는 등 주거·상업·공업·농업 등 지역특성에 맞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한다.

 

▶생활민원, 복지, 건강서비스까지 원스톱 제공

광역동 체계 도입의 가장 큰 장점은 신속한 민원처리에 있다. 10개 행정복지센터는 시청에서 이관한 사무를 포함해 주민자치, 도시재생 활성화, 인허가 등록·신고, 청소, 환경, 보안등 관리, 도로 보수 등 주민밀착형 업무를 수행한다.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으로 복지기능은 더 강화된다. 복지·간호 방문전담인력을 배치해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강화하고 10개 광역동 주민자치회 전환에 따라 개별 특성에 맞는 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특히 보건복지부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노인분야 선도도시로서 10개 광역동을 중심으로 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을 추진한다. 100세 건강실과 종합사회복지관을 1:1 매칭해 보건과 복지의 칸막이를 없애고 통합서비스 환경을 구축해 누구나 지역사회에서 가족과 함께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행정복지센터의 100세 건강실에서는 만성질환·대사증후군 관리, 치매검진 및 우울증 검사, 의료비 지원, 금연 사업 등 원스톱 건강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행정기구 개편에 따른 시민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기존의 동 주민센터는 주민지원센터로 전환해 주민등록 등·초본 발급, 인감증명서 발급, 어디서나 민원 등 제증명 발급과 복지민원상담, 의료급여관리, 보훈 등의 복지서비스를 유지한다. 다만 전입신고, 인감 신규 및 변경신고, 대형폐기물 접수는 관할 광역동에서 처리하며 ‘대형폐기물 배출 전화신고제’가 시행되어 전화 한 통으로 간편하게 대형폐기물 배출신고를 할 수 있다.

청사의 여유 공간은 작은도서관 등 문화·복지, 주민자치 기능을 가진 편익시설로 시민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