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 성료
2019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 성료
  • 차강수 기자 cha11333@seoulilbo.com
  • 승인 2019.06.1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강수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 중구청(청장 홍인성)이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가(사장 민민홍) 주관한 ‘2019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지난 15∼16일, 약 9만여 명이 찾은 가운데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

2019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은 개항장 일원의 문화재와 문화시설을 무료로 야간까지 개방하고 문화재 도보탐방 및 인천의 근대 역사와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과 특색 있는 공연 등이 진행되어, 행사장을 방문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시민들의 사전 공모로 제작된 네온사인을 점등하는 것으로 행사의 서막이 열렸고, 현장에 있는 관람객을 대표하여 (관내 거주하는) 독립유공자 후손이 점등식에 참여하여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 개항장 문화재 야행에서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프로그램으로 김구 선생님과 관련된 미디어 랩핑쇼가 중구청 벽면에 연출 되었고, 손가락으로 태극기를 그리는 체험 또한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