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 학교 현장 방문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 학교 현장 방문
  • 임진서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6.17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 신창초-탕정중서 교육현안 문제 청취

(임진서 기자)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는 제312회 정례회 회기 기간 중 17일(월) 아산 탕정중학교와 신창초등학교를 방문하여 학교 교육현안 문제를 청취하고 해결방안 모색에 나섰다.

이번 현장방문은 인구유입으로 학생 수가 지속적인 증가하고 있는 아산 탕정 지역에 위치한 탕정중학교와 최근 다문화 교육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신창초등학교를 찾아 학교환경의 애로사항과 문제점 등을 분석하여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향후 교육정책 발전방안을 제시하기 위해 실시했다.

탕정중학교는 현재 30학급 학생수 843명 규모로 운영되고 있으며, 2022년 이후 995명까지 학생수 증가가 예상되어 교실과 급식실 면적 확보가 시급한 실정이다.

이어 방문한 아산 신창초등학교에서 교육위원회 위원들은 학교 관계자의 현황보고를 받은 후 교실증설 현장 등 학교시설을 점검하고 다문화 학생 증가에 따른학교현장의 문제점과 다문화교육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신창초는 현재 25학급 학생수 473명 규모로 다문화 학생이 145명으로 30.7%를 차지하고 있으며, 2019년 3월부터 2년간 다문화교육 연구학교로 지정되어 다문화가정 학생의 학교적응 지원방안을 활발히 연구하고 있다.

또한 다문화이주자 활용 외국어 교육, 다우리 다문화 학생동아리, 신창면 맞춤형 다문화 프로젝트 나눔교실 등 다양한 다문화 교육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오인철 위원장(천안6)은 “최근 우리 주변에 많은 다문화 가정이 정착하여 생활하고 있으나 언어, 교육, 문화 등 부적응으로 인한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다”며 “이들 모두가 안정적으로 우리 문화와 교육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학교와 지자체의 노력이 필요하다” 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