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성산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북콘서트’ 운영
창원시 성산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북콘서트’ 운영
  • 김병철 kbc5995@seoulilbo.con
  • 승인 2019.06.13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삶은 어떻게 책이 되었나?...‘나의 두 사람’ 김달님 작가와 함께하는 글 이야기
북콘서트 /성산도서관

‘삶이 어떻게 책이 되었나?’라는 주제로 7월 6일 오후 4시 단도리와 이수잔의 음악공연을 시작으로 작가의 이야기, 독자와의 대화로 북콘서트가 진행된다.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도서관(관장 최학권)은 2019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도서관협회 주관하는 도서관 인문학 지원 사업인 ‘길 위의 인문학’의 사업기관으로 선정돼 특별프로그램으로 ‘북콘서트’를 운영한다.

이번 북콘서트는 ‘삶이 어떻게 책이 되었나?’라는 주제로 우리 지역의 김달님 작가를 초빙해 그의 책 ‘나의 두 사람’으로 삶이 글이 되는 이야기, 작가로 살아가는 삶에 대해 음악과 함께 이야기를 나눠보는 시간이다.

할머니 할아버지의 손에서 자란 작가는 그들의 사랑으로 채워진 시간, 부모없이 자라는 아이의 사정, 젊음을 잃어가는 조부모를 기억하기 위해 써내려간 글들과 마음을 독자와 나누고자 한다.

이번 공연은 자신을 지켜준 가족들의 사랑을 나누고자하는 분, 글쓰기에 관심있으신 분들에게 생생한 작가의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거라고 본다.

참여 신청은 오는 6월 18일부터 온라인, 방문 및 전화(☎225-7403)로 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도서관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성산도서관 (☎225-7401)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