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시아영화학교, 영화비즈니스 네트워킹 파티
부산아시아영화학교, 영화비즈니스 네트워킹 파티
  • 백규용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5.21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아카데미 교육생-영화사 관계자 참석 정보 교환

(백규용 기자) 부산아시아영화학교(Busan Asia Film School, AFiS)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가 오는 24일 오후 7시부터 수영구 아시아영화학교 야외 앞마당에서 네트워킹 파티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 교육생 19명을 비롯해 부산지역 영화인, 영화단체 및 기관, 영화사(부산국제영화제, 영화진흥위원회, 한국영화아카데미, 부산독립영화협회, 지역 영화제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해 각국의 영화산업에 대한 정보를 교환하고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 교육생들과 함께 국제공동제작에 대해 논의, 향후 시너지를 확대하는 방안을 고민하는 자리이다.

부산아시아영화학교 정규과정인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는 장편영화의 기획/개발, 제작, 투자/배급, 마케팅 커리큘럼을 가진 국내 유일의 프로듀서 전문 교육과정이다.

2017년 개설 이래 22개국 41명의 졸업생을 배출했고, 올해도 3월 입학식을 시작으로 기획개발 워크숍을 통한 장편 극영화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 졸업생은 세계 유수 필름랩 및 마켓에 초청되며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 서 아카라 툰(2018 졸업, 미얀마), 소 찬다라(2017 졸업, 캄보디아)가 오는 8월 8일 개최되는 스위스 로카르노국제영화제 오픈도어스 랩에 초청되는 등 기획 프로듀서의 역할에 초점을 맞춘 워크숍에 참여해 그룹 토론, 상영회, 개별 컨설팅 및 네트워킹의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또한 지난 14일부터 열린 칸영화제 마켓에서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 기획개발 워크숍을 통해 개발된 두 편의 프로젝트가 출품됐다. 태국 문화부가 주최하는 ‘타이 피치’에 선정된 수파차 팁세타(2018 졸업, 태국)의 〈도이보이(Doi Boy)〉는 태국 파빌리온에서 투자 배급사를 대상으로 피칭을 진행하며, 프랑스문화원이 주최하는 ‘라 파브리크 데 시네마 뒤몽드(La Fabrique des Cinemas du Monde)’ 프로그램에 선정된 수 지안상(2018 졸업, 중국)의 〈야맹(Rapture)〉은 산업 관계자를 대상으로 피칭과 비즈니스 미팅을 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졸업생이 참여한 프로젝트가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수상 및 제작지원 펀드에 선정돼 영화화되는 데 힘을 보태고 있다. 린델 게일 타갈로그 오소리오(2018 졸업, 필리핀), 수파차 팁세타(2018 졸업, 태국)가 공동 프로듀서로 참여한〈바빌론(Babylon)〉는 토리노 쇼트 필름 마켓에서 5,000유로 상당의 사르데냐 체험(Experience Sardegna) 상을 수상, 박성호(2017 졸업, 한국)의〈화이트 빌딩(White Building)〉은 베를린국제영화제 WFC유럽 프로덕션 펀드 지원에 선정돼 오는 10월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