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서 해양레저 체험 맘껏 즐겨보세요
부산항서 해양레저 체험 맘껏 즐겨보세요
  • 백규용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5.19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해수청, 25일~26일 제12회 부산항축제 개최

(백규용 기자) 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김준석, 이하 부산해수청)과 부산시, 부산항만공사가 공동 주최하고,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제12회 부산항축제’가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2일간 부산항국제터미널과 국립해양박물관에서 동시에 개최된다.

‘평화수도 부산, 평화의 시작 부산항!’을 주제로 18개기관·단체가 참여하는 이번 부산항축제는 지난해까지 영도에 집중됐던 프로그램을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로 확대해 더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하는 등 관람객들에게 풍성한 즐길 거리와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 국립해양박물관, 한국해양대학교, 한국해양수산연수원, 국립해양조사원,한국해양과학기술원,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해양환경교육원, 부산해양연맹, 부산항을사랑하는시민모임, 동구, 영도구, 해군작전사령부, 부산광역시소방재난본부 항만소방서, 부산해양경찰서, 부산광역시교육청, 부산과학기술협의회에서 주관한다.

개막식은 오는 25일 저녁 7시 30분에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서 열리며, 컨테이너 콘셉트로 꾸며진 무대에서 가수 박정현, 하하&스컬 등이 선보이는 축하공연과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을 불꽃쇼로 부산항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체험행사로는 대형 해군·해경함정, 자갈치크루즈, 관공선 등에 승선해 부산항을 둘러보는 ‘부산항투어’와 미니카약·요트·모터보트 등 해양레저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해양레저 체험’ 등으로 부산항축제만의 특색 있는 행사가 다양하게 준비된다.

또한 어린이와 가족 단위 참가자들에게 특히 인기 있는 ‘부산항 스탬프투어’에는 부산해수청을 포함한 총 9개의 해양클러스터 기관이 참여해 기관별 교육·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미션을 완료한 참가자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한다.

이밖에도 행사기간 동안 크루즈·마리나 및 어묵·고등어 홍보관이 설치되며,‘모형배 만들기 체험’(25~26일), ‘바다사랑 글짓기·그림그리기 대회’(25일), ‘바다사랑 한마음 걷기대회’(26일), ‘해양강연회(25일)’, 부산관광기념품판매전(25~26일)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되는데, 특히 수제맥주와 푸드트럭의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부산항 비어가르텐은 놓칠 수 없는 즐거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부산항축제의 자세한 정보는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홈페이지(www.bfo.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유람선(자갈치 크루즈)과 미니카약·요트·보트 등 해양레저체험은 현장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김준석 청장은 “부산항 축제를 해양관광 산업과 연계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며, “올해 12회째를 맞는 부산항 축제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