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관내 전 농축협, 전기통신 금융사기 피해예방 가두 캠페인 실시
경기 관내 전 농축협, 전기통신 금융사기 피해예방 가두 캠페인 실시
  • 배태식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5.15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태식기자)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본부장 남창현)는 경기 관내 161개 지역농축협(본점 기준)이 참여한 가운데 '전기통신 금융사기 피해예방 가두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의심하고!, 전화 끊고!, 확인하고!'라는 슬로건으로 상호금융을 취급하고 있는 경기 관내 모든 농축협에서 지난 4월 1일부터 진행된 이번 캠페인은 인구 유동성이 높은 지역축제장, 버스정류장, 전철역, 상가 주변 등에서 인근 파출소 등 유관기관과 연계해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날로 지능화 되고 있는 전기통신금융사기 예방 및 대포통장 근절을 통한 책임 있는 협동조합 금융 구현을 위해 어깨띠 착용 및 안내장 배부 등 자체적으로 마련한 대국민 홍보캠페인을 전개해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남창현 본부장은 ‘농업인 조합원의 실익 증진과 소중한 재산을 보호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경기 상호금융을 만드는데 힘써주신 임직원 여러분의 노력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경찰청, 행정기관 등 유관기관과 함께 전기통신 금융사기 예방을 위해 긴밀히 협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