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전국 탁구클럽 대축제' 개최
삼성생명 '전국 탁구클럽 대축제' 개최
  • 신다비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5.07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뉴시스

(신다비 기자) 삼성생명이 탁구 저변 확대,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제1회 전국 탁구클럽 대축제'를 개최한다.

워라밸, 주52시간 근무 등 사회 분위기와 맞물려 생활체육 동호인이 급증하면서 탁구에 대한 관심이 늘어난 것이 배경이 됐다.

국내 최고 수준의 남녀 탁구단을 보유하고 있는 삼성생명이 지금까지의 생활체육대회와는 달리 축제 분위기의 탁구대회를 진행한다.

7일부터 탁구 커뮤니티인 '오케이핑퐁'을 통해 참가 신청을 받는다. 19세 이상 국내 거주 중인 탁구 동호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기존의 탁구대회가 동호인 또는 동호회 개별 참가였다면, 이번 대회는 탁구클럽(탁구장·탁구교실) 단위로만 참여할 수 있는 단체전이다. 탁구클럽당 4팀까지, 3인 1팀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탁구클럽 단위의 대항전이며 단체전 단일종목이다.

또 6~7월 서울, 부산, 대전, 수원 4개 권역으로 나눠 경기가 진행된다. 모든 경기는 각 지역 시도탁구협회가 주관하고 대한탁구협회가 후원한다.

예선은 조별 풀리그로 진행되며, 본선은 상하위 팀간 토너먼트 방식이다. 10월에는 권역대회 본선 상위 입상팀을 대상으로 왕중왕전이 펼쳐진다.

삼성생명은 축제 분위기를 높이기 위해 예선 이후에도 하위 토너먼트를 따로 운영해 최대한 많은 경기를 하도록 했다.  공식 시상 외에 특별상, UHD TV와 탁구용품 등의 경품 및 이벤트 등을준비함으로써 즐거움을 더할 계획이다.

권역별 상위 토너먼트 우승자 100만원, 준우승 50만원 등 대회 상금만 총 5000만원에 이른다.

아울러 대회 참가비를 전액 탁구 꿈나무 육성을 위한 사회공헌기금으로 기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