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바른미래당 대한민국 개혁세력이 함께 하는 정당"
김관영 "바른미래당 대한민국 개혁세력이 함께 하는 정당"
  • 이진화 기자 ljhljh3469@seoulilbo.com
  • 승인 2019.05.02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진화 기자)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원내정책회의에서 "선거제 개편은 정치개혁 신호탄이 될 것이고 이는 경제개혁, 사회개혁으로까지 이어질 것"이라며 "자유한국당이 개혁을 거부하는 의지를 민생을 위한 것에 집중해 줬다면 지금보다 몇 배는 나아져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자유한국당은 개혁이라고 하면 모든 것을 거부하며 대화도 하지 않고 무조건 반대만 했다"며 "많은 국민이 찬성하는 개혁조차 철저하게 외면했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어 "자유한국당이 개혁을 거부하는 의지를 민생을 위한 것에 집중해 줬다면 지금보다 몇 배는 나아져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또 "자유한국당은 이제라도 진지한 자세로 개혁 논의에 함께 하고 진심을 가지고 협상에 임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바른미래당은 자유한국당이 국회로 돌아와서 개혁 논의에 함께 할 수 있도록 끝까지 설득할 것이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아울러  "바른미래당은 대한민국 개혁세력이 함께 하는 정당이다"며 "개혁을 거부하는 것은 민생개혁정당 바른미래당의 모습이 아니다. 앞으로 정치개혁은 물론 경제개혁과 사회개혁을 위해 바른미래당은 계속 앞장 설 것이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