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마약 양성 반응' 박유천과 계약 해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마약 양성 반응' 박유천과 계약 해지
  • 김정하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4.24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박유천)
사진=뉴시스(박유천)

(김정하 기자)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가 마약 정밀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온 박유천(33)과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

씨제스는 "박유천의 결백 주장을 믿고 수사 상황을 지켜보던 중 어제 국립과학수사원 검사 결과가 양성 반응으로 나왔다는 것을 기사를 통해 알게 됐다"며 4월 24일 이렇게 밝혔다.

"저희는 박유천의 진술을 믿고 조사 결과를 기다렸지만 이와 같은 결과를 접한 지금 참담한 심경"이라고 토로했다. 이에 따라 "더 이상은 박유천과 신뢰관계를 회복할 수 없다고 판단,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씨제스 관계자는 "박유천은 기자회견에서 말씀드린대로 연예계를 은퇴할 것이며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재판부의 결정에 따를 것이다"고 전했다.

박유천은 경찰 수사를 받은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31)씨와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자신이 황씨와 마약을 했다는 소문이 떠돌자 4월 10일 기자회견을 자청해 "마약을 결코 하지 않았다"며 경찰 조사를 받겠다며, 이와 함께 마약 투약 의혹이 사실로 확인되면 연예계를 은퇴하겠다고 공언했다.

마약 투약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이 신청된 박유천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4월 26일 수원지방법원에서 열린다. 경기남부경찰청 마약수사대는 4월 23일 국과수의 마약 정밀 검사 결과에서 양성 반응이 나오자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