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 전 대통령 장남 김홍일 전 의원 별세
김대중 전 대통령 장남 김홍일 전 의원 별세
  • 박진우 기자 1124jinu@seoulilbo.com
  • 승인 2019.04.21 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년 71세…파킨슨병 앓아
/뉴시스=20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남 故 김홍일 전 의원의 빈소가 안내되고 있다. 故 김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지병으로 별세했다.
/뉴시스=20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남 故 김홍일 전 의원의 빈소가 안내되고 있다. 故 김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지병으로 별세했다.

(박진우 기자)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남 김홍일 전 의원이 20일 별세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김 전 의원은 이날 오후 4시8분쯤 서울 마포구 서교동 자택에서 쓰러져 곧장 신촌세브란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오후 5시4분쯤 사망 판정을 받았다.

김 전 의원은 1948년 전남 목포 출생으로, 당시 새정치국민회의와 새천년민주당에서 15·16·17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김 전 의원은 1980년 ‘김대중 내란음모사건’ 당시 공안 당국으로부터 고문을 당한 후 건강에 이상이 생겨 목디스크 수술 등을 받았다. 이때 생긴 파킨슨병으로 고생하다 최근 악화된 것으로 전해졌다.

유족으로는 부인 윤혜라 씨, 딸 지영·정화·화영 씨, 사위 장상현·주성홍 씨가 있다. 빈소는 신촌세브란스병원 특 1호실에 마련됐으며 21일 오전 10시부터 조문을 받는다. 발인은 23일, 장지는 국립 5·18 민주묘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