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김상현 의원 1주기 추모식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김상현 의원 1주기 추모식 참석
  • 박진우 기자 1124jinu@seoulilbo.com
  • 승인 2019.04.1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치의 본질 실천했던 큰 어른 - 통합과 포용, 화해와 조정의 정신 받들어야”
18일 문희상 국회의장이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故(고) 김상현 전 의원의 1주기 추모식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18일 문희상 국회의장이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故(고) 김상현 전 의원의 1주기 추모식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박진우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18일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故(고) 김상현 전 의원의 1주기 추모식에 참석했다.

문 의장은 이 자리에서 "신경림 선생은 김상현 선배님에게 무경(無境)이라는 호를 지어주셨다. 경계가 없다. 내편, 네편이 없다는 뜻이다"면서 "지금의 우리 국회가, 우리 정치인이 본받고 받들어야 할 정치의 본질을 몸소 실천하셨던 큰 어른이셨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이어 "선배님께서 실천해오셨던 통합과 포용, 화해와 조정의 정신을 우리 후배들이 받들어야 한다"면서 "그리고 지금, 새로운 100년을 맞이하는 중요한 시기에 민주주의의 정신을 다시 생각하고 한반도의 평화를 실현하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문 의장은 "그 곳 하늘에서도 대한민국 국회와 대한민국을 지켜봐 달라. 새로운 100년을 슬기롭게 만들어갈 수 있도록 지혜와 용기를 주시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故(고) 김상현 전 의원은 1965년 국회의원에 당선돼 6·7·8·14·15·16대 국회에서 6선 의원을 지냈으며, 2018년 4월 18일 향년 83세 노환으로 타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