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충남 지역 현장 직원 간담회
한국농어촌공사, 충남 지역 현장 직원 간담회
  • 이호수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4.18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충남 지역  직원 간담회
한국농어촌공사 충남 지역 직원 간담회

(이호수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은 지난 17일 충남 예산군, 홍성군 등 충남 서북부지역 상습 가뭄지역을 방문, 수자원 확보현황 점검 및 현장직원간담회를 통해 영농기 안정적인 농촌용수 공급방안에 대해서 논의했다.

김 사장은 김종필 충남지역본부장으로부터 예당저수지, 삽교방조제 등 치수능력증대사업 추진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충남서북부지역의 고질적인 가뭄해소와 재해대비 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주문했다.

지난 17일 현재, 충남지역 저수율은 겨울 가뭄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영농기 이후 선제적 용수확보를 추진, 98%까지 확보한 상태다. 이는 평년대비 114% 수준으로 올봄 영농기에 안정적인 농촌용수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예당저수지의 경우, 지난해 8월 가뭄과 폭염으로 30%대까지 떨어졌던 저수율이 저수지 물채우기 작업으로 현재 100%를 유지하고 있다.

충남지역본부(본부장 김종필)에서는 농업가뭄 해소, 홍수 등 재해안전을 위해 아산-삽교-대호호 등 물길잇기(용수 이용체계 재편), 예당저수지 물넘이 확장, 삽교 배수갑문 증대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농촌용수개발과 배수개선사업에 95지구 904억원, 농업인의 영농서비스 개선을 위한 수리시설개보수 및 수질개선사업에 118지구 932억원의 예산을 확보, 농촌용수 관리 다각화에도 나선다.

이밖에도 농지은행을 통해 기존 농업인의 생애주기형지원체계 정착, 농지연금 확대, 신규창업농 정착지원 등을 추진하는 한편, 생활환경개선과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한 농어촌 공동체 활성화에도 집중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