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몰린 여의도 벚꽃 축제장
외국인 몰린 여의도 벚꽃 축제장
  • 이진화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4.08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오전 여의도 벚꽃 축제장은 외국인들의 포토스팟이다.

아침 이른시간이라 내국인들은 보기 드물고 중국과 일본, 동남아 등에서 온 많은 외국인들이 사진을 찍으며 행복해 한다.

사람이 많이지기 전에 꽃을 담고 자신도 함께 담고 있다. 야외 웨딩촬영 중인 중국인 예비신랑·신부의 모습도 보인다.

잠깐 피는 벚꽃이 국제 축제의 장을 만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