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해외 판로개척 중소기업 76개사 지원
경기, 해외 판로개척 중소기업 76개사 지원
  • 박상연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3.25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전시회 개별참가 지원사업…내달 3일까지 모집

(박상연 기자) 경기도가 올해 해외 판로개척을 희망하는 도내 유망 중소기업 76개사를 대상으로 해외 전시회 참가를 지원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이 같은 내용의 ‘2019년 해외전시회 개별참가 지원사업’을 추진, 4월 3일까지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해외전시회 개별참가 지원사업’은 도내 우수 중소기업의 수출촉진 및 해외시장 개척을 도모하고자 중소기업이 해외에서 개최되는 전시회에 참가를 희망하는 경우 경기도가 해외 전시회 참가비용 중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올해는 각종 해외 전시회에 개별적으로 참가 시 소요되는 부스임차료, 부스장치비, 전시물품 운송료(편도) 등의 비용을 업체 당 최대 500만원 이내에서 참가 횟수 제한 없이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본점을 포함해 사업장 소재지 또는 공장 소재지가 경기도인 중소기업 중 2018년도 수출금액이 2천만 달러 이하인 업체다. 또한 올해는 개별전시회 참가지원의 3년 연속 참가제한 기준을 폐지하여 중소기업이 안정적으로 해외시장을 개척 할 수 있도록 배려를 강화했다.

참가를 희망하는 업체는  3일 오후 6시까지 경기도 중소기업 정보포털 이지비즈(www.egbiz.or.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사업신청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청 외교통상과(031-8008-2196),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031-259-6470)에서 문의가 가능하다.

도는 수출 준비상태, 해외 규격인증 획득, 국내특허 취득, 공공인증서 보유, 참가실적, 시장성, 수출실적 등을 고려해 지원 대상 업체를 선정할 방침이며, 최종 참가업체는 4월 중 발표된다.

박신환 경제노동실장은 “이 사업은 수출을 계획하고 있는 기업이 자사 제품을 팔기위한 최적의 시장을 가장 잘 찾는다는 기본원칙에 입각하여 추진하는 것으로, 도내 중소기업의 수요가 특히 많은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더 많은 기업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속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최근 5년간(2014~2018년) 이 사업을 통해 총 891개사를 지원, 3,576건 1억4,428만 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 이는 기업 1곳 당 평균 16만1,932달러의 수출 계약실적을 거둔 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