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첫회 평균 시청률 9.55%... 수목극 1위
'닥터 프리즈너', 첫회 평균 시청률 9.55%... 수목극 1위
  • 김정하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3.2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
사진=뉴시스(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

(김정하 기자) 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첫회부터 시작이 좋다.

시청률 조사회사 TNMS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3월 20일 방송된 '닥터 프리즈너' 제1·2회 전국 평균 시청률이 9.55%(1회 9.0%·2회 10.1%)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전작 '왜 그래 풍상씨' 1·2회 전국 시청률 5.6%(1회 5.4%· 2회 5.8%) 첫 방송보다 2배가량이 높다.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축출된 외과 에이스 의사 '나이제'(남궁민)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펼치는 신개념 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다. 

'닥터 프리즈너'는 지상파와 비지상파 수목극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나머지 지상파 수목극 시청률은 3%대에 그쳤다.

SBS TV '빅이슈' 제 9·10회는 전국 평균 시청률 3.45%(9회 3.3%·10회 3.6%), MBC TV '봄이 오나 봄' 제29·30회는 전국 평균 시청률 3.25%(9회 3.1%·10회 3.4%)였다.

비지상파 수목극은 유료가입 가구 기준으로 전국 시청률 2~4%대 였다. tvN '진심이 닿다' 제13회는 시청률 4.3%를, OCN '빙의' 제5회는 2.3%를 기록했다.

한편, '닥터 프리즈너'는 수, 목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