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축구 내셔널리그 선수등록 마감
2019 축구 내셔널리그 선수등록 마감
  • 신다비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3.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뉴시스

(신다비 기자) 2019 내셔널리그(회장 김기복)가 8개팀, 229명의 선수가 참가한 가운데 16일 막을 올린다.

팀별로는 부산교통공사가 31명으로 가장 많은 선수를 등록했다. 목포시청과 천안시청이 각 27명이다. 선수들의 평균 연령은 27세이며, 김해시청이 25세로 가장 젊다.

외국인 선수는 4명이다. 김해시청의 브라질 듀오 엔히키, 시깅요와 부산교통공사의 싱가포르 S리그 득점왕 출신 점보, 목포시청의 일본인 미드필더 타츠 등이다.

공개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총 7명(강릉시청 심광호, 경주한수원 김도현, 대전코레일 황재성, 부산교통공사 류현진, 천안시청 김효민, 문슬범, 백승일)과 함부르크 출신 유망주 대전코레일의 권로안, U-20 대표 출신으로 빠른 발을 가진 경주한수원의 심제혁, 지난해 FA컵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치고 내셔널리그 득점왕을 수상한 창원시청 김상욱도 주목을 끈다.

한편 2019 내셔널리그는 3월 16일 오후 3시 경주한수원-부산교통공사, 천안시청-목포시청, 창원시청-대전코레일, 김해시청-강릉시청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9개월 간의 대장정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