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동탄경찰서, 금융사기 막은 하나은행 직원 감사장 수여
화성동탄경찰서, 금융사기 막은 하나은행 직원 감사장 수여
  • 김병철 kbc5995@seoulilbo.con
  • 승인 2019.02.12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동탄경찰서

화성동탄경찰서는 적극적인 신고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은행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경기남부경찰청 화성동탄경찰서(서장 김병록)는 12일 전화 금융사기(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KEB하나은행 동탄2신도시지점 직원 A 대리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감사장을 받은 A 대리는 지난 28일 오전 10:30경 보이스피싱 조직원이 검사를 사칭해 “대포통장이 범죄에 연루되었으니 돈을 인출하여 금감원 직원에게 보여주고 검수 조치 후 돌려주겠다”는 연락을 받은 피해자가 현금 1,500만 원을 인출하자 수상하게 여기고 신고하여 피해를 막았다.

한편 김병록 서장은 “적극적인 신고 덕분에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앞으로도 금융기관과 협업 등 다양한 예방 홍보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여 피해 예방 및 범죄자 검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