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전 총리 한국당 입당… 전대 출마 즉답 피해
황교안 전 총리 한국당 입당… 전대 출마 즉답 피해
  • 송승화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1.15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 전 국무총리. /뉴시스
황교안 전 국무총리. /뉴시스

(송승화 기자)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15일 자유한국당에 입당했다. 황 전 총리는 이날 입당식에서 "나라 상황이 총체적 난국"이라며 "계파 싸움할 시간이 없다"고 말했다. 당 안팎 관심이 집중됐던 전당 대회 출마 여부에 대해서는 즉답을 피했다.

황 전 총리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입당식에서 "이 정부가 소통을 앞세우고 있는데 정책 불통이 심각하다. 여러 가지 갈등들, 사회적 갈등이 커져가고 있다"며 "국민적 합의 없이 밀어붙이는 성급한 정책들이 경제도 안보도 사회도 모두 어렵게 만들고 있다"고 지적했다.

황 전 총리는 '도로친박당', '계파 갈등 전망' 등 당 안팎에서 제기된 우려에 대해서도 답했다.

황 전 총리는 "한국당이 문재인 정부와 맞서 싸워 강력한 야당이 되는 게 첫 번째"라며 "그것을 하기도 바쁜데 계파 싸움할 시간이 없다"라고 말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으로 이어졌던 국정 농단 사태에 대해서는 "지난 정부에서 마지막 총리를 지낸 사람으로서 국가적 시련으로 국민들이 심려를 가지게 한 점에 대해서 참으로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