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산불 비상체제 돌입
괴산군, 산불 비상체제 돌입
  • 이훈균 suwon1169@naver.com
  • 승인 2019.01.11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괴산군)
(사진-괴산군)

 

충북 괴산군이 산불 비상체제에 돌입했다.

이는 지난해 말부터 충북도 전 지역에 건조주의보 발효가 지속됨에 따른 조치다.

11일 군에 따르면 영농준비가 시작됨에 따라 논·밭두렁 및 농·축산부산물 태우기와 공장 쓰레기 소각, 화목보일러 부주의 등으로 산불발생 위험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산불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지난 3일 비상근무조를 편성, 산불예방활동 및 홍보에 본격 나섰다.

이와 함께 신속한 초동대응을 위해 비상연락체계를 수립하고 △무인감시카메라 △진화차 △기계화진화장비 등에 대한 일제 점검도 실시한다.

특히, 군은 170명에 달하는 산불감시원과 산불예방진화대를 조기 선발해 산불예방과 감시활동을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산림인접지역에서의 각종 생활쓰레기 소각을 비롯해 무단 입산 또는 인화물질 소지 후 입산 등을 자제하는 등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산불예방에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