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
보령,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
  • 진효남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9.01.10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가당 최대 300만원… 2월 12일까지 신청
보령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보령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진효남 기자) 보령시는 야생동물의 개체수 증가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비 및 농작물 피해보상금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지원 대상 피해예방시설로는 멧돼지, 고라니 등의 농경지 침입을 방지하기 위한 철망 및 철조망울타리, 까치 등 조류로 인해 과수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방조망·경음기 등으로 지원 규모는 설치비의 60%까지이며 최대 300만원이다.

또 피해 발생에 따라 농가 부담을 덜기 위해 피해보상금도 시행하는데, 지원액은 농작물 피해조사에 따라 40~80%이며, 최대 300만원까지 보상한다.

단, 재해의 예방, 재해의 복구 및 지원 조치를 받은 농가, 피해예방시설 지원 경작지 피해보상 농가 및 설치 신청대상지가 다른 경우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업을 희망하는 농가는 보령시 홈페이지(www.brcn.go.kr) 또는 읍·면·동사무소에 비치돼 있는 신청서와 구비서류 등을 작성해오는 2월 12일까지 소재지 읍면동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시는 대상자의 연령, 작년 신청자 중 미선정자, 매년 반복 피해 여부, 대상지 면적, 임야 등과 연접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2월말까지 대상자를 선정한 후 개별 통보할 계획이다.

신행철 환경보호과장은 "수확기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급증하는 만큼 6월 이전에 모든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며, 유해 야생동물 포획단도 구성해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