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익 “문 대통령, 집무실 광화문 이전 공약 파기 사과해야”
이채익 “문 대통령, 집무실 광화문 이전 공약 파기 사과해야”
  • 이진화 기자 ljhljh3469@seoulilbo.com
  • 승인 2019.01.08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진화 기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간사인 자유한국당 이채익 의원이 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대통령 집무실 광화문 이전 공약 파기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4일 오후 대통령집무실 광화문 청사 이전의 보류를 발표와 관련“문재인 대통령은 광화문대통령시대 ‘공약 노쇼(no show)’를 사과하고 잘못된 정책을 바로잡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1호 공약인 ‘광화문 대통령 시대’는 애초에 현실성 없는 포퓰리즘 공약이었다"며 “이처럼 비현실적인 공약을 거의 2년 가까이 질질 끌어왔다는 것은 명백한 국민기만이자 정권의 무능‧무지‧무책임을 자인한 꼴이다"고 평가했다.

이 의원은 이어 대통령 집무실 이전 공약 파기를 계기로 문재인 정부가 추진해온 ‘이념 편향적’ 경제‧사회 정책 전반에 대한 수정을 요구했다. 

이 의원은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는 더 늦기 전에 보고 싶은 것만 보는 확증편향을 버려야 한다"며 “경제에 하등 도움이 안 되는 대통령집무실 이전이 아니라 못살겠다고 신음하는 국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잘못된 정책들을 과감히 수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