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정부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언 발에 오줌 누기"
나경원, 정부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언 발에 오줌 누기"
  • 이진화 기자 ljhljh3469@seoulilbo.com
  • 승인 2019.01.08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진화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통해 정부의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에 대해 "언 발에 오줌 누기였다"며 "원인을 물타기 한 대책에 불과했다"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올해부터 당장 주휴수당이 포함돼서 최저임금 인상률이 실질적으로 55%에 이르는데 올해는 어떻게 할 것인가에 대한 대책이 없다"며 "경제 현장과 야당의 간곡한 요청에 답을 내놓지 않은 것이다"고 지적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어 "대안이 전혀 처방이 되지 않고 있기 때문에 당론으로 앞으로 최저임금의 급격한 인상의 부작용을 줄여가는 것을 추진할 것이다"며 "주휴수당 관련 규정 삭제, 업종별 차등 최저임금제, 경제성장률 등과의 연동시키겠다"고 제시했다. 

나 원내대표는 또 "최저임금 제도 개선에 대해서는 정부안을 기다렸으나 결국 답을 내놓지 못해서 당론으로 세 가지를 추진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