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고액·상습체납자 7158명 명단 공개
국세청, 고액·상습체납자 7158명 명단 공개
  • 이진화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8.12.05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령별로 40~50대 가장 많아
그래픽=뉴시스
그래픽=뉴시스

(이진화 기자) 국세청이 5일 2억원 이상 세금을 내지 않은 고액·상습체납자 7158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국세청은 국세 체납 이후 1년 넘게 내지 않은 개인이나 법인의 명단을 매년 공개하고 있다. 올해는 명단 공개인원이 전년보다 1만4245명이 줄었다. 이번에 개인은 5022명, 법인은 2136곳이 새로 공개됐다. 총 체납액은 5조2440억원으로 전년보다 6조2257억원이 줄었다.

올해 고액·상습체납자 공개인원과 체납액이 줄어든 이유는 명단 공개 기준금액이 지난해 3억원에서 2억원으로 낮춤에 따라 일시적으로 증가했던 영향이 작용했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된다.

개인 명단 공개자 5022명 가운데 연령별로 40~50대가 공개인원의 62.1%, 체납액의 60.1%를 점유했다. 주소지별로 수도권(서울·인천·경기)이 공개인원의 60.4%, 체납액의 63.0%로 집계됐다. 체납액 규모별로 2억~5억원 구간의 인원이 60.7%, 체납액의 32.2%로 나타났다.

법인 명단 공개자 2136곳 가운데 소재지별로 수도권(서울·경기·인천)이 공개인원의 60.8%, 체납액의 64.8%를 차지했다. 체납액별로 2억~5억원 구간이 공개인원의 58.7%, 체납액의 27.2%였다. 업종별로 도소매, 건설, 제조 업종이 공개인원의 63.7%, 체납액의 66.5%로 파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