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경 서울시의원, 「혁신미래교육연구포럼」연구단체 출범
김 경 서울시의원, 「혁신미래교육연구포럼」연구단체 출범
  • 박진우 기자 1124jinu@seoulilbo.com
  • 승인 2018.10.19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혁신적인 서울교육의 변화를 지향할 것
미래교육에 대한 뜨거운 관심 속 30여명의 시의원 대거 참석
서울특별시의회 의원연구단체 혁신미래교육포럼(공동대표 김 경, 황인구, 권순선, 김화숙 의원)
서울특별시의회 의원연구단체 혁신미래교육포럼(공동대표 김 경, 황인구, 권순선, 김화숙 의원)

(박진우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의원연구단체 혁신미래교육포럼(공동대표 김 경, 황인구, 권순선, 김화숙 의원)의 개회식 및 기념강연이 18일 서울특별시의회 의원회관 제7-3회의실에서 개최됐다.

포럼에는 신경민 국회의원(국회 교육위원회)을 비롯하여 김 경 의원과 장인홍 교육위원장, 김혜련 보건복지위원장, 김기덕 윤리특별위원장 등 30여명의 의원들이 참석해 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김 경 부위원장(비례대표)은 지난 7월 여러 의원들과 뜻을 모아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인재를 준비하는 혁신적인 서울교육의 변화를 지향하기 위한 목적으로 의원연구단체를 설립했으며, 이번에 개회식을 갖고 기념강연을 마련한 것이다.

김 경 의원은 이번 행사에서 포럼의 구성 취지와 추진경과 등을 보고하고, 혁신미래교육포럼을 왜 만들었는지에 대해 다시 한 번 공감해 보는 시간을 가졌으며,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신경민 국회의원이 기념강연을 진행했다.

김 의원은 "지금은 제4차 산업혁명으로 넘어가는 시대이므로 시대에 맞게 인재를 양성할 수 있는 혁신적인 서울의 교육 변화가 필요하다"며 "빠르게 변화는 시대에 맞춰 유튜브 등 학생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뉴미디어를 교육에 적극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날 강연은 '혁신미래교육을 논하다'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현재 국정감사에서 뜨겁게 논의되고 있는 교육 관련 이슈와 서울시 교육이 앞으로 나가야 할 방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미래교육을 대비하기 위해선 현재의 문제를 무엇보다 먼저 해결해야 한다고 말하면서 어렵고 방대한 교육시스템에 대해 생동감 있고 이해하기 쉽게 설명했다.

김 의원은 "혁신미래교육포럼은 이번 개회식 및 기념강연을 시작으로 간담회 등을 수시로 가져 우리 아이들의 미래교육을 위한 현실적인 정책과 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