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전라도 관광지 자영업자 특별 보증
광주은행, 전라도 관광지 자영업자 특별 보증
  • 박상익 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8.10.16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도 정도 천년 기념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광주은행 전라도 정도 천년을 기념하여 전남신용보증재단, 광주신용보증재단, 전북신용보증재단, 농협은행, 전북은행과 함께 '전라도 정도 천년 기념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 전라도 정도 천년을 기념하여 전남신용보증재단, 광주신용보증재단, 전북신용보증재단, 농협은행, 전북은행과 함께 '전라도 정도 천년 기념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상익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10월 15일 오후 3시 전남신용보증재단 본점에서 전라도 정도 천년을 기념하여 전남신용보증재단, 광주신용보증재단, 전북신용보증재단, 농협은행, 전북은행과 함께 '전라도 정도 천년 기념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서 각 지역의 신용보증재단과 광주은행을 포함한 금융기관은 전라도의 관광지 인근에서 음식·숙박업을 영위하고 있는 총 1,000개 업체에게 각 지역 재단을 통해 약 30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특별보증은 오는 18일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며, 대출기간 5년 이내로 업체당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대출금액 3천만원이하 고객에게는 100% 전액보증서를 발급해주며, 대출금리는 최저 3.10%~최고 3.50% 수준의 저금리가 적용된다.

광주은행 관계자는 “전라도의 정도 천년을 기념하는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통해 우리 지역의 자영업자들에게 힘을 실어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해 기여하고, 지역민과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광주·전남 대표 은행으로서의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