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바른미래당 추천 후보자 한 명이라도 먼저 처리해야"
김관영 "바른미래당 추천 후보자 한 명이라도 먼저 처리해야"
  • 이진화 기자 ljhljh3469@seoulilbo.com
  • 승인 2018.10.16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진화 기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감대책회의에 참석해 "바른미래당 의원들의 활약에도 불구하고 상당수의 상임위가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에 의해 파행이 거듭되는 바람에 정략적 공방이 계속되며 국정감사에 대한 비판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고 비난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양당의 구태 때문에 바른미래당을 포함한 국회 전체가 비난 받는 건 국회 일원으로 어쩔 수 없다 하더라도 양당은 지금이라도 국회의 역할과 임무에 충실히 임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김 원내대표는 이어 "어제 3당 원내대표가 많은 시간 회동해 6개의 특위 구성 문제, 헌법재판관 후보자 추천 문제를 논의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바른미래당은 헌법재판소의 공백을 더 이상 방치할 수 없기에 흠 없는 바른미래당 추천 후보자 한 명이라도 먼저 처리해 헌법재판소의 심리 기능을 회복시켜야한다고 주장해온 바 있다"며 "오늘 양 당의 이견을 좁히는 노력을 계속 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