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위취꽃
바위취꽃
  • 박정숙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8.06.08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말 = 절실한 사랑

바위취꽃이 개화 시기 입니다.

작은 새끼 손톱보다 작은 꽃입니다.

꽃이 넘 작아서 보통 못보고 그냥 지나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눈을 크게 뜨고 찾아야 눈에 들어오는 아주 작은 꽃 입니다.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나!!! 이쁘지요?? (사진 / 박정숙기자)
나!!! 이쁘지요??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