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4호선 전철 타고 가는 봄 축제장
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4호선 전철 타고 가는 봄 축제장
  • 김선근 기자 ksg2028@seoulilbo.com
  • 승인 2018.04.17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호선 철길따라 펼쳐지는 축제한마당
군포철쭉축제 홍보 포스터.(사진제공=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군포철쭉축제 홍보 포스터.(사진제공=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김선근 기자)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본부장 조대식)는 전동열차를 타고 떠나는 지역축제 봄나들이로 군포철쭉축제와 안산국제거리극축제를 소개했다.


군포철쭉축제는 철쭉동산 조성 20주년을 맞이해‘철쭉꽃 피는 군포의 설레임’이라는 슬로건으로 4호선 수리산역 3번 출구 주변 철쭉동산에서 오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펼쳐진다.


개막행사로 철쭉꽃 피는 콘서트가 오는 27일 군포시민체육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리며 다비치, 설운도, 김혜연 등 인기가수들과 시아준수, 김형준(SS501) 등 아이돌이 소속된 경기남부경찰 홍보단이 출연해 축제장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안산국제거리극축제 홍보 포스터.(사진제공=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안산국제거리극축제 홍보 포스터.(사진제공=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또 오는 5월 5일부터 7일까지는 4호선 중앙역 주변에 위치한 안산문화광장과 안산시내를 무대삼아 연극, 퍼포먼스, 무용, 음악, 다원예술 등 70여개의 다양한 공연을 선보이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가 시작된다.


사전공연 프로그램으로 오는 5월 1일에는 상록수역에서 3일에는 반월역에서 찰리채플린의 무성영화 상영과 4인조 밴드의 라이브 공연으로 축제의 시작을 알리고 3일, 5일부터 7일까지는 안산역에서 금정역까지 운행하는 전동열차 안에서 20여분 동안(오후 3시 5분에서 33분까지) 극단 52Hz의 공연이 펼쳐진다.


축제가 열리는 수리산역, 중앙역 등 13개역을 관할하는 박상섭 안산관리역장은“교통체증 없이 편하게 4호선 전동열차를 타고 봄기운을 만끽하며 축제장에서 가족과 함께 따뜻한 봄나들이를 즐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군포철쭉축제는 90만명, 안산국제거리극축제에는 75만명의 관광객이 찾아 경기도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