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새 너무 많이 찿아 온 봄
어느새 너무 많이 찿아 온 봄
  • 박정숙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8.03.29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줄도 모르게 봄은 우리 속에 너무 많이 들어 와 있다.

아직 두터운 옷도 채 벗지 못했는데 봄은 옷갈아 입고 성큼 와 있다.

채 아직 봄곷이 이렇게 핀줄도 모르는 이도 있는데 봄꽃은 많이도 피우고 있다.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사진 / 박정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