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복지증진 최선 다하겠다”
“시민 복지증진 최선 다하겠다”
  • 김춘식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8.02.20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구석구석 방문…장애인 위문 등 민생현안 챙겨
이대직 여주부시장, 대왕님표 여주쌀 직접 홍보 눈길
▲품질 좋은 ‘대왕님표 여주쌀’ 홍보에 나선 이대직 여주시 부시장
▲품질 좋은 ‘대왕님표 여주쌀’ 홍보에 나선 이대직 여주시 부시장

 

(김춘식기자)  이대직 여주시 부시장이 관내 복지사각대를 돌며 장애우들을 보살피고 격려 하는가 하면, 품질 좋은 대왕님표 여주쌀 홍보에 직접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이 부시장은 최근 지적장애가 있는 관내 주민 K모 씨를 직접 찾아 위문, 격려하는 것은 물론 능서에서 운영하고 있는 장애인 시설을 찾아 살피는 등, 현장 복지에 팔을 걷어 붙였다.

이날 이대직 부시장이 현장을 찾은 것은 동절기에 복지사각 지대를 집중 발굴하고, 노인거주시설의 안전점검도 함께 진행하는 등 더불어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적극 실현하는 차원에서 실시됐다.

이 부시장은 장애인가구를 방문하고, 필요한 지원이나 부족한 부분이 있는지를 꼼꼼히 확인하고, 여주쌀을 전달하며 위로의 마음을 함께해 훈기를 더했다.

이어 ‘A사랑의집’을 방문한 이 부시장은 “여주미를 전달하고, 어르신들과 일일이 손을 맞잡고 따뜻한 위로의 마음을 전하며 좀더 관심을 갖고 함께하는 복지행정을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대직 부시장은 “아직도 우리사회는 사회적 약자인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과 배려가 부족한 실정”이라며 “주변의 위기·취약가구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분들에게 더욱 많은 관심을 갖고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적극적으로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대직 부시장은 새해를 맞아 질좋은 대왕님표 여주쌀 홍보를 위해 직접 나서며 판촉 홍보에 앞장서는 등, 분주한 일정에도 불구하고 동분서주하고 있다.

평소 현안업무 챙기기에도 바쁜 상황에도 불구하고 짬을 내어 이번에는 대왕님표 쌀 홍보에 적극 나선 것.

이 부시장은 “전국 최초의 쌀 특구의 고장 여주에서 생산되는 ‘대왕님표 여주쌀’은 과거 임금님께 진상된 것으로 유명할 뿐 아니라, 그 명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타 지역에서 생산되는 쌀에 비해 높은 가격에 시중에 유통되고 있다”며 “국민들이 여주쌀을 많이 구입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대직 부시장은 “아직도 우리사회는 사회적 약자인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과 배려가 부족한 실정이다”며 “주변의 위기·취약가구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분들에게 더욱 많은 관심을 갖고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적극적으로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