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독거노인 ‘사랑의 집짓기’ 준공식
장애인 독거노인 ‘사랑의 집짓기’ 준공식
  • 신영길·김기완기자 news@seoulilbo.com
  • 승인 2018.01.11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로타리클럽 3630지구 17지역연합 후원
사진=구미시

(신영길·김기완 기자) 경북 구미시 해평면(면장 김영준)은 국제로타리클럽 3630지구 17지역 연합과 함께 10일 낙산리 장애인 김 모(72, 독거노인가구) 세대의 ‘사랑의 집짓기’ 준공식을 가졌다.

장애인 김 모(72세) 세대의 ‘사랑의 집짓기’로 7개 로타리클럽의 후원으로 지붕누수와 붕괴 위험이 있는 기존 주택을 허물고, 지난해 12월 4일부터 한 달 여 간 공사끝에 포근한 새로운 주택이 탄생됐다.

이날 준공식에 이홍희 도의원, 윤종호 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과 남구미, 구미중앙, 구미금오, 구미미래, 서구미, 구미한솔, 구미야은 등 7개 로타리클럽 회장 및 해평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마을주민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김영준 해평면장은 “오늘 준공식이 있기까지 이웃을 위해 말없이 불편함을 감수해준 마을 주민들, 시공직원, 국제로타리클럽 회원들에게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올해 해평에 따뜻한 소식이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